English Español 日本語

[홈런 더비] 호스킨스, 아귈라 누르고 준결승 진출

[홈런 더비] 호스킨스, 아귈라 누르고 준결승 진출

[엠스플뉴스] 리스 호스킨스가 헤수스 아귈라를 누르고 준결승으로 향한다. ‘별들의 축제’ 2018년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의 꽃 홈런더비가 7월 17일(이하 한국시간) 워싱턴의 홈구장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렸다. 워싱턴의 ‘간판타자’ 브라이스 하퍼를 비롯해 헤수스 아귈라, 리스 호..

  [엠스플뉴스]   리스 호스킨스가 헤수스 아귈라를 누르고 준결승으로 향한다.   ‘별들의 축제’ 2018년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의 꽃 홈런더비가 7월 17일(이하 한국시간) 워싱턴의 홈구장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렸다.   워싱턴의 ‘간판타자’ 브라이스 하퍼를 비롯해 헤수스 아귈라, 리스 호스킨스, 프레디 프리먼, 카일 슈와버, 맥스 먼시, 하비에르 바에즈, 알렉스 브레그먼 등 8명이 홈런더비에 참여해 자신의 괴력을 뽐냈다.   메이저리그 홈런 더비는 3라운드 토너먼트 방식으로 열리며, 참가자들마다 4분의 시간이 주어진다. 이밖에 440피트(약 134.11m) 비거리 홈런을 2개 이상 기록하면 보너스 시간 30초도 주어진다.      첫 대결에선 호스킨스가 아길라를 17-12로 꺾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약 2분여를 남겨두고 5홈런을 기록한 호스킨스는 타임아웃을 요청하며 휴식을 취했다. 이후 홈런 6개를 몰아치는 괴력을 발휘했고, 30초를 남겨두곤 홈런 6개를 더하며 총 17홈런을 작성했다.   1분 34초를 남겨두고 7홈런을 터뜨린 아귈라는 타임아웃을 사용해 잠시 흐름을 끊었다. 하지만 5홈런 밖에 추가하지 못하면서 1라운드에서 탈락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More

보토 "추신수, 첫 올스타란 얘기 듣고 놀랐다"

보토 "추신수, 첫 올스타란 얘기 듣고 놀랐다"

[엠스플뉴스] 조이 보토가 생애 처음으로 올스타전에 나선 추신수를 두 팔 벌려 환영했다. 보토는 7월 17일(이하 한국시간) 올스타 미디어데이에 참석해 “추신수가 처음으로 올스타에 선정됐다는 사실을 알고 놀랐다”며 “올스타에 뽑힐 충분한 자격이 있는 선수다. 추신수가 올스타..

  [엠스플뉴스]   조이 보토가 생애 처음으로 올스타전에 나선 추신수를 두 팔 벌려 환영했다.   보토는 7월 17일(이하 한국시간) 올스타 미디어데이에 참석해 “추신수가 처음으로 올스타에 선정됐다는 사실을 알고 놀랐다”며 “올스타에 뽑힐 충분한 자격이 있는 선수다. 추신수가 올스타전을 즐겼으면 좋겠다”고 했다.     추신수와 보토는 2013년 신시내티 레즈에서 한솥밥을 먹으며 ‘절친’이 됐다. 두 선수는 당시 신시내티를 가을야구로 이끌었고, 추신수가 텍사스로 이적한 이후에도 꾸준히 연락을 주고받으며 친분을 이어갔다.   보토는 “나와 추신수는 성격상 비슷한 점이 많다. 할 일에 집중하는 타입”이라며 “함께 뛴 건 1시즌에 불과하지만 추신수는 최선을 다하는 자세로 클럽하우스에 좋은 에너지를 불어넣었다. 그는 여전히 제가 가장 좋아하는 팀 동료”라며 추신수를 높이 평가했다.   신시내티에서 함께 뛰던 당시 보토는 추신수에게 쫓아갈 수 없는 선수라는 의미로 ‘토끼’라는 별명을 붙여줬다. 지난해 ‘플레이어스 위켄드’ 땐 추신수가 ‘TOKKI 1’ 보토가 ‘TOKKI 2’를 달고 경기에 나서 화제가 되기도 했다.   그렇다면 보토는 이번에도 ‘토끼’ 별명을 사용한 유니폼을 입을까. 보토는 “그 별명을 들으니 ‘토끼’라는 별명이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추신수와 사진을 찍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면서도 “올해엔 다른 별명을 사용한 유니폼을 입을 것”이라고 답했다.   글/정리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현장취재 조미예 특파원 miyejo@gmail.com
More

美 언론 "컵스 포함 8개 구단, 브리튼 영입 관심"

美 언론 "컵스 포함 8개 구단, 브리튼 영입 관심"

[엠스플뉴스] 볼티모어 오리올스 ‘수호신’ 잭 브리튼에 대한 메이저리그 구단들의 관심이 뜨겁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7월 17일(이하 한국시간) 컵스 라디오 중계방송사 ‘670 더 스코어’ 브루스 레빈을 인용해 “시카고 컵스를 비롯한 8개 구단이 브리튼 영입을 두고..

  [엠스플뉴스]   볼티모어 오리올스 ‘수호신’ 잭 브리튼에 대한 메이저리그 구단들의 관심이 뜨겁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7월 17일(이하 한국시간) 컵스 라디오 중계방송사 ‘670 더 스코어’ 브루스 레빈을 인용해 “시카고 컵스를 비롯한 8개 구단이 브리튼 영입을 두고 볼티모어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고 보도했다.     우측 아킬레스건을 다쳐 7월 12일에야 빅리그에 복귀한 브리튼은 올 시즌 15경기에 등판해 14.2이닝을 던져 1승 무패 4세이브 평균자책 3.68을 기록 중이다. 2016년 평균자책 0.54의 압도적 성적을 거둔 점을 고려하면 다소 아쉬운 성적.   하지만 브리튼은 최근엔 가파른 상승세를 타며 호성적을 냈다. 최근 7경기를 모두 무실점으로 막아내며 예전의 위용을 되찾았다. 특히 속구 평균구속이 6월 30일 93.8마일에서 7월 14일 96.1마일로 대폭 상승했고, 이를 눈여겨본 구단들이 브리튼 영입을 문의하기 시작했다.   브리튼을 향한 구단들의 눈치싸움이 치열해지고 있는 가운데, 브리튼 영입전에서 승리할 팀은 어떤 팀이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브리튼은 2018시즌 종료 후 FA 자격을 취득한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More

AL-NL, 올스타 라인업 공개…세일 vs 슈어저 맞대결

AL-NL, 올스타 라인업 공개…세일 vs 슈어저 맞대결

[엠스플뉴스] ‘별들의 축제’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라인업이 공개됐다. 7월 17일(이하 한국시간) MLB.com에 따르면 A.J. 힌치 아메리칸리그 감독과 데이브 로버츠 내셔널리그 감독은 이날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올스타전 라인업을 공개했다. 올스타전 첫 이닝을 책임질 선발투수..

  [엠스플뉴스]   ‘별들의 축제’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라인업이 공개됐다.   7월 17일(이하 한국시간) MLB.com에 따르면 A.J. 힌치 아메리칸리그 감독과 데이브 로버츠 내셔널리그 감독은 이날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올스타전 라인업을 공개했다.   올스타전 첫 이닝을 책임질 선발투수들은 크리스 세일(보스턴,AL)과 맥스 슈어저(워싱턴,NL)다. 세일은 3년 연속, 슈어저는 2년 연속 올스타전 선발투수 영광을 안았고, 두 투수는 2년 연속 올스타전 선발로 맞붙게 됐다. 이는 1939-40년 레드 러핑과 폴 데링어 이후 처음이다.   세일과 슈어저의 뒤를 이은 두 번째 투수도 확정됐다. 아메리칸리그는 루이스 세베리노(양키스)가 세일에게 바통을 이어받고, 내셔널리그 선발투수 슈어저 다음으론 뉴욕 메츠 ‘에이스’ 제이콥 디그롬이 차례로 등판한다.   다음은 양 팀의 선발 라인업 아메리칸리그 올스타팀 (선발투수 : 크리스 세일, 보스턴) 1. 무키 베츠(우익수,보스턴) 2. 호세 알투베(2루수, 휴스턴) 3. 마이크 트라웃(중견수,에인절스) 4. JD 마르티네즈(지명타자, 보스턴) 5. 호세 라미레즈(3루수, 클리블랜드) 6. 애런 저지(좌익수, 양키스) 7. 매니 마차도(유격수, 볼티모어) 8. 호세 아브레유(1루수, 화이트삭스) 9. 살바도르 페레즈(포수, 캔자스시티)   내셔널리그 올스타팀 (선발투수 : 맥스 슈어저, 워싱턴) 1. 하비에르 바에즈(2루수, 컵스) 2. 놀란 아레나도(3루수, 콜로라도) 3. 폴 골드슈미트(지명타자, 애리조나) 4. 프레디 프리먼(1루수, 애틀랜타) 5. 맷 켐프(좌익수, 다저스) 6. 브라이스 하퍼(중견수, 워싱턴) 7. 닉 마카키스(우익수, 애틀랜타) 8. 브랜든 크로포드(유격수, 샌프란시스코) 9. 윌슨 콘트레라스(포수, 컵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More

[메이저리그 투나잇] '51G 연속출루' 추신수, 전반기 화려한 마무리

[메이저리그 투나잇] '51G 연속출루' 추신수, 전반기 화려한 마무리

[엠스플뉴스] 오늘의 메이저리그 소식을 한눈에! 메이저리그 투나잇과 함께하는 오늘의 MLB 정리! 테일러 트람멜, 퓨처스 올스타 MVP 등극 미국팀이 월드팀을 10-6으로 누르고 퓨처스 올스타전 승리를 챙겼다. 신시내티 유망주 ..

  [엠스플뉴스] 오늘의 메이저리그 소식을 한눈에! 메이저리그 투나잇과 함께하는 오늘의 MLB 정리!     테일러 트람멜, 퓨처스 올스타 MVP 등극   미국팀이 월드팀을 10-6으로 누르고 퓨처스 올스타전 승리를 챙겼다. 신시내티 유망주 트람멜(20)은 2안타 1타점 2득점으로 퓨처스 올스타전 MVP로 선정. 특히 트람멜은 6회엔 비거리 438피트(약 133.5m)짜리 홈런을 작렬하며 앞으로의 미래를 기대하게 했다.   테일러 트람멜, 2018시즌 상위 싱글A 성적 78경기 타율 .295 6홈런 29타점 16도루 OPS .815 wRC+ 140 *2016년 1라운드 35픽, MLB.com 전체 34순위 신시내티 팀 내 3위 유망주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More

[최고의 순간] ① '출루 트레인' 추신수, 올스타 자격 입증하다

[최고의 순간] ① '출루 트레인' 추신수, 올스타 자격 입증하다

[엠스플뉴스] '최고의 순간'에서는 MLB 코리안리거들의 전반기를 되돌아보며 의미있었던 순간을 영상으로 다시 만나봅니다. 그간의 명성, 쌓아온 업적을 모두 뒤로 한 채 ‘레그킥’이라는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물론 14년 차 베테랑에게 이러한 변화는 쉽지 않은 일이었..

    [엠스플뉴스]   '최고의 순간'에서는 MLB 코리안리거들의 전반기를 되돌아보며 의미있었던 순간을 영상으로 다시 만나봅니다.    그간의 명성, 쌓아온 업적을 모두 뒤로 한 채 ‘레그킥’이라는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물론 14년 차 베테랑에게 이러한 변화는 쉽지 않은 일이었다. 시즌 초 부진에 우려의 목소리도 커져만 갔다. 하지만 그는 보란 듯이 생애 첫 올스타 꿈을 이뤘다. '추추트레인' 추신수의 얘기다.   추신수의 2018시즌 전반기는 그야말로 화려했다. ‘슬로스타터’라는 그간의 평가가 무색할 정도였다. 타율 .293 출루율 .405 장타율 .506 18홈런 wRC+148 fWAR 3.1승 등 각종 지표에서 커리어 하이에 버금가는 성적을 거두며, 제2의 전성기를 활짝 열어젖혔다.   연속출루 행진도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스즈키 이치로, 훌리오 프랑코, 알버트 푸홀스-조이 보토 등 내로라하는 선수들을 넘어 아시아-텍사스-현역 최장기록을 연이어 새로 썼다. 그리고 전반기 마지막 날엔 ‘야구의 신’ 베이브 루스의 개인 최장기록인 51경기에 도달했다.   사실 추신수를 바라보는 현지의 시선은 곱지 않았다. 텍사스 이적 후 ‘먹튀’라는 달갑지 않은 수식어가 늘상 따라붙었다. 하지만 추신수는 극적인 반등을 이뤄내며 "세상에 확실한 건 죽음, 세금 그리고 추신수의 출루"라는 극찬을 이끌어냈고, 이제 야구계 전설들의 기록을 목전에 두고 있다.   “전설적인 선수들과 내 이름이 함께 오르내린다는 것 자체가 정말 말도 안 되는 상황인 것 같다. 잘 쉬고 후반기에도 지금처럼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한 추신수. 그의 전반기 '최고의 순간'들을 영상으로 만나보자.     6. ‘현역 최장신기록’ 추신수, ‘전설’ 루스와 어깨를 나란히 하다 차곡차곡 연속출루 기록을 쌓은 추신수는 보토와 푸홀스가 도달한 48경기를 뛰어넘어 현역 최장기록(7월 14일-BAL전)도 바꿨다. 그리고 ‘추추트레인’의 위대한 전반기 질주는 ‘야구의 신’ 베이브 루스와 타이(51경기)를 이루는 것으로 그 끝을 알렸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More

'51G 연속 출루' 추신수 "전설과의 비교, 영광스럽다"

'51G 연속 출루' 추신수 "전설과의 비교, 영광스럽다"

[엠스플뉴스] 추신수(36, 텍사스 레인저스)가 전설적인 선수들과 비교되는 것 자체가 영광이라고 전했다. 추신수는 7월 16일(이하 한국시간) 캠든 야즈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시즌 18호 홈런 포함 3타수 2안타 2볼넷으로 맹활약했다. ..

  [엠스플뉴스]   추신수(36, 텍사스 레인저스)가 전설적인 선수들과 비교되는 것 자체가 영광이라고 전했다.   추신수는 7월 16일(이하 한국시간) 캠든 야즈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시즌 18호 홈런 포함 3타수 2안타 2볼넷으로 맹활약했다.     다음은 추신수와의 일문일답   Q. 최근 본인의 성적에 대한 소감은?   추신수(이하 추) : 매 경기, 매 타석 최선을 다하다 보니 지금과 같은 성적이 나왔다. 후반기에도 몸 관리 잘해서 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   Q. 시즌 18호 홈런을 기록했는데.   추 : 홈런이 되리라고는 생각지도 못했다. 홈런은 좋은 타격을 하다 보면 따라온다고 생각한다. 오늘도 최대한 살아나가려고 노력하다 보니 좋은 타구가 나왔다.   Q. 최근 연속출루 기록으로 전설적인 선수들이 소환되고 있다.   추 : 야구장에서 실제로 보지 못한 위대한 선수들도 있다. 그런 선수들과 함께 이름이 오르내린다는 것 자체가 둘도 없는 영광이다   Q. 올스타전에 대한 소감은?   추 : 이제야 진짜 실감이 난다. 미국에서 야구를 시작한 이후로 한 번은 가보고 싶었다. 최고의 선수들과 한 팀에서 같이 야구를 한다는 것이 꿈만 같다. 가서 하나라도 더 배워왔으면 한다.   글 정리 :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현장 취재 : 조미예 특파원 miyejo@gmail.com
More

[MLB 오늘은] 추신수, 亞 최초 '힛 포더 사이클' 기록한 날 (2015.07.21)

[MLB 오늘은] 추신수, 亞 최초 '힛 포더 사이클' 기록한 날 (2015.07.21)

[엠스플뉴스] *'MLB 오늘은'은 과거의 오늘에 일어났던 MLB 에피소드를 소개해 드리는 프로그램 입니다. 안녕하세요 엠스플뉴스 입니다. 메이저리그 오늘은 이런일이! 과거의 7월 21일에는 어떤 MLB 소식들이 있었는지 살펴볼까요? # 2015.07.21 추신수, 아시아 선..

  [엠스플뉴스]    *'MLB 오늘은'은 과거의 오늘에 일어났던 MLB 에피소드를 소개해 드리는 프로그램 입니다.    안녕하세요 엠스플뉴스 입니다. 메이저리그 오늘은 이런일이! 과거의 7월 21일에는 어떤 MLB 소식들이 있었는지 살펴볼까요?    # 2015.07.21 추신수, 아시아 선수 최초 힛 포더 사이클 # 1974.07.21 행크 애런, 통산 700번째 홈런 달성     출연: 정새미나 (MBC SPORTS+ 아나운서)    제작 : MBC SPORTS+
More

[MLB 오늘은] 오승환, 하루 2개 세이브 성공한 날 (2016.07.20)

[MLB 오늘은] 오승환, 하루 2개 세이브 성공한 날 (2016.07.20)

[엠스플뉴스] *'MLB 오늘은'은 과거의 오늘에 일어났던 MLB 에피소드를 소개해 드리는 프로그램 입니다. 안녕하세요 엠스플뉴스 입니다. 메이저리그 오늘은 이런일이! 과거의 7월 20일에는 어떤 MLB 소식들이 있었는지 살펴볼까요? # 2016.07.20 '끝판대장' ..

  [엠스플뉴스]    *'MLB 오늘은'은 과거의 오늘에 일어났던 MLB 에피소드를 소개해 드리는 프로그램 입니다.    안녕하세요 엠스플뉴스 입니다. 메이저리그 오늘은 이런일이! 과거의 7월 20일에는 어떤 MLB 소식들이 있었는지 살펴볼까요?    # 2016.07.20 '끝판대장' 오승환, 하루 2개 세이브 성공  # 1976.07.20 행크 애런, 마지막 홈런으로 통산 755홈런        출연: 정새미나 (MBC SPORTS+ 아나운서)    제작 : MBC SPORTS+
More

[MLB 오늘은] COL 아레나도, 1경기 3홈런 7타점 '팀 역사를 쓰다' (2017.07.19)

[MLB 오늘은] COL 아레나도, 1경기 3홈런 7타점 '팀 역사를 쓰다' (2017.07.19)

[엠스플뉴스] *'MLB 오늘은'은 과거의 오늘에 일어났던 MLB 에피소드를 소개해 드리는 프로그램 입니다. 안녕하세요 엠스플뉴스 입니다. 메이저리그 오늘은 이런일이! 과거의 7월 19일에는 어떤 MLB 소식들이 있었는지 살펴볼까요? # 2017.07.19 놀란 아레나도, 3..

  [엠스플뉴스]    *'MLB 오늘은'은 과거의 오늘에 일어났던 MLB 에피소드를 소개해 드리는 프로그램 입니다.    안녕하세요 엠스플뉴스 입니다. 메이저리그 오늘은 이런일이! 과거의 7월 19일에는 어떤 MLB 소식들이 있었는지 살펴볼까요?    # 2017.07.19 놀란 아레나도, 3홈런 7타점 팀 1경기 최다 홈런  # 2015.07.19 잭 그레인키, 43 2/3이닝 연속 무실점 피칭  # 2015.07.19 아롤디스 채프먼, 292이닝 만에 역대 최소 이닝 500 탈삼진         출연: 정새미나 (MBC SPORTS+ 아나운서)    제작 : MBC SPORTS+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