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 Español 日本語

그랜달, 다저스와 2018년 790만$ 연봉 계약 합의

그랜달, 다저스와 2018년 790만$ 연봉 계약 합의

야스마니 그랜달(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마지막 연봉 조정 자격을 얻었던 포수 야스마니 그랜달이 LA 다저스와 2018시즌 연봉 계약에 합의했다. 그랜달의 2018년 연봉은 기존 550만 달러에서 240만 달러 오른 790만 달러로 밝혀졌다. 미국 'USA 투데이' 밥 나이..

야스마니 그랜달(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마지막 연봉 조정 자격을 얻었던 포수 야스마니 그랜달이 LA 다저스와 2018시즌 연봉 계약에 합의했다. 그랜달의 2018년 연봉은 기존 550만 달러에서 240만 달러 오른 790만 달러로 밝혀졌다.   미국 'USA 투데이' 밥 나이팅게일은 1월 12일(이하 한국시간) 트위터를 통해 "그랜달과 다저스가 2018시즌 연봉 790만 달러 계약에 합의, 연봉 조정을 피하게 됐다"고 전했다.   2012년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유니폼을 입고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그랜달은 2015시즌을 앞두고 트레이드를 통해 다저스에 합류했다. 합류 직후 주전 포수로 다저스의 안방을 책임진 그랜달은 다저스에서 3시즌 동안 370경기에 출전, 타율 .237 65홈런 177타점 출루율 .332 장타율 .448을 기록했다.    MOVIE_DAUM::https://kakaotv.daum.net/embed/player/cliplink/377672478?service=daum_searchview::MOVIE_DAUM   타율은 낮았지만 그랜달은 2015년 16홈런에 이어, 2016년 27홈런, 2017년 22홈런을 때려내며 탁월한 한 방 능력을 과시했다. 더불어 30% 내외의 도루 저지율을 기록하는 등 수비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하지만 2017시즌, '경쟁자' 오스틴 반스의 급격한 성장세에 밀리기 시작하는 모습이었다. 더불어 2017년 포스트시즌에서 단 4경기밖에 나서지 못했고 11타석에서 단 한 개의 안타도 기록하지 못하는 등, 큰 경기에서 약한 모습까지 보이고 말았다. 정규시즌만 놓고 보면 부진했다고 보기는 어려웠지만, 시즌 막판과 포스트시즌에서의 부진으로 인해 그랜달은 트레이드 카드로 활용될 것이라는 전망을 받았다.   그래도 예상과 달리 그랜달은 다저스와 2018년 연봉 계약에 합의, 일단은 다음 시즌에도 다저스 유니폼을 입게 됐다. 다만 2018시즌을 끝으로 FA 자격을 얻게 되는 만큼 추후 행보를 조금은 더 지켜볼 필요가 있을 전망이다.   국재환 기자 shoulda88@mbcplus.com
More

[메이저리그 투나잇] '배니스터 경질' 텍사스, 감독 대행체제 첫 승

[메이저리그 투나잇] '배니스터 경질' 텍사스, 감독 대행체제 첫 승

[엠스플뉴스] 오늘의 메이저리그 소식을 한눈에! 메이저리그 투나잇과 함께하는 오늘의 MLB 정리! 다저스, 지구 최하위 SD에 패배…2위와 1.5G차 다저스가 지구 최하위에 패하면서 2위 콜로라도와 격차가 좁혀졌다. 지난 7월 11..

  [엠스플뉴스]   오늘의 메이저리그 소식을 한눈에! 메이저리그 투나잇과 함께하는 오늘의 MLB 정리!     다저스, 지구 최하위 SD에 패배…2위와 1.5G차   다저스가 지구 최하위에 패하면서 2위 콜로라도와 격차가 좁혀졌다. 지난 7월 11일 완봉패를 당할 뻔했던 라우어에게 5이닝 1실점으로 또 한 번 막혔다. 다저스는 23일 선발 예정이던 스트리플링을 이날 당겨썼지만, 결과는 실패. 이에 리치 힐과 류현진의 어깨가 무거워졌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

[플래시 BACK] '멀티홈런' 데이비스, 홈런으로 시작해 홈런으로 끝냈다

[플래시 BACK] '멀티홈런' 데이비스, 홈런으로 시작해 홈런으로 끝냈다

[엠스플뉴스] '플래시 BACK'은 당일 성적을 바탕으로 가장 중요한 순간 화려하게 빛났던 선수들의 활약상을 정리한 코너입니다. #3 제이콥 디그롬 (뉴욕 메츠) vs 워싱턴 내셔널스 / 메츠 4:2 승리 디그롬 : 7이닝 3피안타 8탈삼진 1실..

  [엠스플뉴스]   '플래시 BACK'은 당일 성적을 바탕으로 가장 중요한 순간 화려하게 빛났던 선수들의 활약상을 정리한 코너입니다.     #3 제이콥 디그롬 (뉴욕 메츠) vs 워싱턴 내셔널스 / 메츠 4:2 승리 디그롬 : 7이닝 3피안타 8탈삼진 1실점   활약상 : 득점지원은 4점이면 충분했다. 디그롬이 7이닝을 1실점으로 틀어막고 6경기 만에 승수를 추가했다. 10승 여부는 시즌 마지막 등판에서 결정될 전망. 이 경기에서 10승에 실패하면 디그롬은 역대 최초 한 자릿수 승수로 사이영상에 도전하게 된다.   인터뷰 : “올 시즌 좋은 투구를 할 수 있어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지금과 같은 투구를 계속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 디그롬 (MLB.com)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

다저스, SD에 3-5 패배…2위 COL와 1.5G차

다저스, SD에 3-5 패배…2위 COL와 1.5G차

[엠스플뉴스] LA 다저스가 지구 최하위에게 덜미를 잡혔다. 다저스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경기에서 3-5로 패했다. 선취점은 다저스가 가져갔다. 3회 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키케 에르난데스가 시즌 21호 1점 홈런을 쏘아..

  [엠스플뉴스]   LA 다저스가 지구 최하위에게 덜미를 잡혔다.   다저스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경기에서 3-5로 패했다.   선취점은 다저스가 가져갔다. 3회 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키케 에르난데스가 시즌 21호 1점 홈런을 쏘아 올렸다.   하지만 다음 이닝에서 곧바로 역전을 내줬다. 다저스 선발 로스 스트리플링은 4회 프란밀 레예스의 선두타자 안타에 이어 헌터 렌프로에게 2점 홈런을 얻어맞았다. 7회 초에는 라이언 매드슨이 프레디 갈비스에게 선두타자 홈런을 추가 허용했다. (1-3)   8회 말 작 피더슨의 2루타, 푸이그의 적시타로 1점을 쫓아갔지만, 9회 초 무사 만루 위기에서 존 엑스포드가 윌 마이어스에게 2타점 2루타를 헌납했다.   9회 말 다저스는 알렉스 버두고, 매니 마차도의 안타로 1점을 만회하는데 그쳤다. 23일 등판 예정이던 스트리플링은 갑작스러운 로테이션 조정으로 리치 힐 대신 선발 등판했지만, 3.1이닝 3피안타 2볼넷 2실점에 머물렀다.   다저스는 이날 승리한 지구 2위 콜로라도 로키스에 1.5경기차로 쫓기고 있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

'ML 홈런 선두' OAK 데이비스, MIN전 44·45호 폭발

'ML 홈런 선두' OAK 데이비스, MIN전 44·45호 폭발

[엠스플뉴스] 크리스 데이비스(30, 오클랜드 어슬레틱스)가 멀티홈런으로 팀에 끝내기 승리를 선물했다. 데이비스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열린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경기에 4번 지명타자로 출전해 5타수 2안타(2홈런) 3타점으로 활약했다. 1회 공격의..

  [엠스플뉴스]   크리스 데이비스(30, 오클랜드 어슬레틱스)가 멀티홈런으로 팀에 끝내기 승리를 선물했다.   데이비스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열린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경기에 4번 지명타자로 출전해 5타수 2안타(2홈런) 3타점으로 활약했다.    1회 공격의 포문을 여는 장타를 날렸다. 데이비스는 1회 말 2사 1루에서 호세 베리오스를 상대로 중월 투런포를 작렬했다. (2-0)   여기에 승리를 결정짓는 끝내기 홈런까지 쏘아 올렸다. 팀이 6-6으로 맞선 연장 10회 말, 데이비스는 선두타자로 등장해 팀에 승리를 안기는 1점 홈런을 터뜨렸다. (7-6)   이날 2개의 홈런을 추가한 데이비스는 홈런 45개로 메이저리그 홈런 선두 자리를 굳게 지켰다. 2위 J.D 마르티네스(보스턴 레드삭스)와는 4개 차이다.   데이비스는 올 시즌 144경기에 출전해 타율 .252 45홈런 119타점 OPS .882를 기록 중이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

'멀티출루' 추신수, 1안타 2득점…텍사스는 7회 강우콜드 승리

'멀티출루' 추신수, 1안타 2득점…텍사스는 7회 강우콜드 승리

[엠스플뉴스] 추신수(36, 텍사스 레인저스)가 멀티출루로 팀 승리에 기여했다. 추신수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사구 2득점을 기록했다. 선발 에라스모 라미레즈..

  [엠스플뉴스]   추신수(36, 텍사스 레인저스)가 멀티출루로 팀 승리에 기여했다.   추신수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사구 2득점을 기록했다.         선발 에라스모 라미레즈를 상대한 추신수는 1회 선두타자로 나와 중전 안타를 기록, 애드리안 벨트레의 홈런을 통해 홈을 밟았다.   3회 몸에 맞는 공으로 멀티출루에 성공한 추신수는 또 한 번 벨트레의 적시타를 틈타 득점을 추가했다.   추신수는 4회 좌익수 직선타, 6회 1루수 땅볼로 물러나고 이날 경기를 마쳤다. 7회 폭우로 경기가 중단되면서 추신수의 타석은 돌아오지 않았다.   한편, 이날 제프 배니스터 감독을 경질한 텍사스는 돈 와카마츠 감독대행 체제로 첫 승리를 따냈다. 1회 3점 홈런을 터뜨린 벨트레가 3회에도 2타점 적시타를 추가해 3타수 2안타(1홈런) 5타점으로 맹활약했다.   경기는 텍사스가 8-3으로 앞선 7회 초에 갑작스레 쏟아진 폭우로 중단됐다. 1시간을 기다렸지만 비는 그치지 않았고, 결국 심판진은 텍사스의 강우콜드 승리를 선언했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

'멀티히트+2득점' 최지만, 6회 무릎 통증으로 교체…TB는 승리

'멀티히트+2득점' 최지만, 6회 무릎 통증으로 교체…TB는 승리

[엠스플뉴스] 최지만(27, 탬파베이 레이스)이 멀티히트 포함 2득점으로 활약했지만, 무릎 통증으로 경기에서 빠졌다. 최지만은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경기에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3타수 2안타 2득점을 기록하고 6회 오스틴 미..

  [엠스플뉴스]   최지만(27, 탬파베이 레이스)이 멀티히트 포함 2득점으로 활약했지만, 무릎 통증으로 경기에서 빠졌다.   최지만은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경기에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3타수 2안타 2득점을 기록하고 6회 오스틴 미도우스와 교체됐다. 팀은 11-3으로 크게 이겼다.   3경기 만의 멀티히트다. 최지만은 1회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우전 안타로 출루, 후속 타자의 타석 때 상대 1루수 실책을 틈타 홈을 밟았다.   3회에는 3루수 파울플라이로 물러났지만, 5회 우익수 방면 2루타를 터뜨려 멀티출루에 성공했다.   하지만 5회 주루과정에서 왼쪽 무릎을 다쳐 고통을 호소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토미 팸의 3루타 때 홈을 밟은 최지만은 결국 6회 대타 오스틴 미도우스와 교체됐다. 시즌 타율은 .267로 상승했다.   한편, 탬파베이는 대승을 거뒀다. 탬파베이는 1회 2사 1, 2루에서 상대 1루수 실책으로 2점을 선취했다 4회에는 1사 2루에서 말렉스 스미스가 1타점 2루타를 추가했다.   토론토의 반격도 만만치 않았다. 토론토는 루어데스 구리엘의 연타석 홈런과 4회 랜달 그리칙의 솔로포를 더해 동점을 만들었다. (3-3)   하지만 탬파베이가 경기 중반 대량 득점에 성공했다. 5회 1점에 이어 6, 7회 도합 7점을 퍼부어 11-3으로 승기를 가져왔다. 최지만을 대신해 출전한 미도우스는 3타수 3안타 3타점으로 대활약했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

추신수. SEA전 1회 안타 이어 득점까지…타율 .270

추신수. SEA전 1회 안타 이어 득점까지…타율 .270

[엠스플뉴스] 추신수(36, 텍사스 레인저스)가 1회부터 타격감을 조율했다. 추신수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첫 타석 안타를 신고했다. 선발 에라스모 라미레즈를 상대한 추신수는 1회 선두..

  [엠스플뉴스]   추신수(36, 텍사스 레인저스)가 1회부터 타격감을 조율했다.   추신수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첫 타석 안타를 신고했다.   선발 에라스모 라미레즈를 상대한 추신수는 1회 선두타자로 나와 깨끗한 중전 안타를 기록했다. 이후 애드리안 벨트레의 홈런이 터지며 홈을 밟았다.   지난 20일 탬파베이 레이스전에서 1안타를 기록했던 추신수는 2경기 연속 안타로 반등의 발판을 놓았다.   시즌 타율은 .269에서 .270으로 상승했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

최지만. 5회 2루타로 멀티히트 완성…타율 .267

최지만. 5회 2루타로 멀티히트 완성…타율 .267

[엠스플뉴스] 최지만(27, 탬파베이 레이스)이 2루타로 멀티히트를 완성했다. 최지만은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경기에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5회 초 2루타를 추가했다. 1회 초 안타를 친 후 선취 득점을 올린 최지만은 경기 중..

  [엠스플뉴스]   최지만(27, 탬파베이 레이스)이 2루타로 멀티히트를 완성했다.   최지만은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경기에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5회 초 2루타를 추가했다.   1회 초 안타를 친 후 선취 득점을 올린 최지만은 경기 중반 다시 한번 안타를 신고했다. 3-3으로 팽팽하던 5회 선두타자로 나서 우측 2루타를 기록, 후속 타자 토미 팸의 안타를 틈타 이날 두 번째 득점을 추가했다.   멀티히트 포함 2득점을 기록한 최지만은 지난 18일 텍사스 레인저스전 이후 3경기 만에 멀티히트에 성공했다.   시즌 타율은 .267로 상승했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

최지만, TOR전 첫 타석 안타 신고…타율 .265

최지만, TOR전 첫 타석 안타 신고…타율 .265

[엠스플뉴스] 최지만(27, 탬파베이 레이스)이 첫 타석부터 안타를 신고했다. 최지만은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경기에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1회 안타로 출루했다. 공격의 시작을 알리는 안타였다. 최지만은 1회 초 2사 주자 ..

  [엠스플뉴스]   최지만(27, 탬파베이 레이스)이 첫 타석부터 안타를 신고했다.   최지만은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경기에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1회 안타로 출루했다.   공격의 시작을 알리는 안타였다. 최지만은 1회 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선발 션 레이드폴리를 상대로 우전 안타를 기록했다. 후속 타자 조이 웬들의 타석에서 야수 실책을 틈타 선취득점도 올렸다.   전날 1볼넷을 기록한 최지만은 이날 안타를 재가동하며 초반 팀 공격을 주도하고 있다.   시즌 타율은 종전 .261에서 .265로 올랐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

추신수, SEA전 1번-DH…분위기 반전 성공할까

추신수, SEA전 1번-DH…분위기 반전 성공할까

[엠스플뉴스] 추신수(36, 텍사스 레인저스)가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추신수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리는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후반기 부진이 계속되고 있다. 추신수는 9월 한 달 타율 .184에 그치며 시즌 타..

  [엠스플뉴스]   추신수(36, 텍사스 레인저스)가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추신수는 9월 22일(이하 한국시간)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리는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후반기 부진이 계속되고 있다. 추신수는 9월 한 달 타율 .184에 그치며 시즌 타율이 .269까지 하락했다.   이날 제프 배니스터 감독의 경질 소식까지 전해지며 팀 분위기 역시 어수선한 상황. 추신수가 좋은 활약으로 개인과 팀 분위기 모두 반등시킬 수 있을지 주목된다.   이날 추신수는 우완 에라스모 라미레즈를 상대한다. 라미레즈는 올 시즌 9경기 선발 등판해 2승 3패 평균자책 5.65를 기록했다.   양 팀 선발 라인업   시애틀 매리너스 (선발투수 : 에라스모 라미레즈) 미치 해니거(중견수)-진 세구라(유격수)-로빈슨 카노(1루수)-넬슨 크루즈(지명타자)-카일 시거(3루수)-디나드 스팬(좌익수)-벤 가멜(우익수)-마이크 주니노(포수)-디 고든(2루수)   텍사스 레인저스 (선발투수 : 코너 새드잭) 추신수(지명타자)-주릭슨 프로파(1루수)-엘비스 앤드루스(유격수)-노마 마자라(우익수)-애드리안 벨트레(3루수)-루그네드 오도어(2루수)-로빈슨 치리노스(포수)-조이 갈로(중견수)-윌리 칼훈(좌익수)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More